마블 스파이더맨 영화 제작에서 손땐다


마블 스튜디오의 회장인 케빈 파이기는 더 이상 스파이더맨 영화를 프로듀싱하지 않기로 했다

왜냐하면 디즈니와 소니픽처스는 공동으로 파이낸싱하는 새로운 조건에 도달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지난 몇개월동안 디즈니와 소니의 최고위층간의 논쟁이 필연적으로 파이기와

향후 마블 스튜디오의 스파이더맨 유니버스 참여에 퇴짜를 놓았다

About the Autho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