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나연 스토커 기내 소란…JYP "최고강도 법적 조치"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나연의 해외 스토커가 비행기에 동승하고 소란을 피워 소속사가 강경한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1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금일 일본에서 귀국하는 비행편에 멤버 나연에 대한 해외 스토커가 동승하여, 멤버 본인에게 지속적인 접근을 시도하는 등 기내에서 큰 소란이 있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나연이 직접적 피해는 없었지만 많은 불편함과 불안함을 토로하고 있다며 “현재 나연은 본 사안으로 인해 경찰 신변 보호 중”이라고 전했다.

또 절대 접근하지 말 것을 수차례 경찰 입회하에 경고했지만 스토커는 무시했고, JYP 인력과 언성을 높이고 충돌하려 하는 등 더 높은 수위의 문제 행동을 지속하고 있다며 “가장 높은 강도의 모든 법적 조치를 즉시 강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아티스트의 항공 정보가 불법적으로 판매 및 유포되고 있다는 점에 대해서도 정황을 파악하고 있다”며 “이 문제에 대해서도 본 사안을 계기로 반드시 근절 방안을 모색하고 실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트와이스 나연 스토커 기내 소란…JYP "최고강도 법적 조치"

About the Author

댓글 남기기